FAZZ의 이것저것

FAZZ.egloos.com

포토로그



(춘천) 샘밭 막국수집서 막국수를 먹다 먹은것 이것저것

그저께 춘천에 일이 있어서 갔다왔습니다.
춘천가면 면덕후로써 막국수를 먹어줘야죠.

다만 막국수는 개인적으로 그렇게 맛있다라고 느끼지는 못하는데
이 막국수가 웃긴게 먹을땐 그냥 저냥인데
다 먹고 나서 좀 지나면 땡기는 묘한 매력이 있단 말이죠.

아무튼 춘천에는 유명 막국수 집이 많은데
그 중 하나로 일컫어지는 샘밭 막국수집을 찾게 되었습니다.
3대째 이어져 오고 있는 춘천서 제일 오래된 막국수집이라는군요.
춘천가면 너도나도 원조를 외치고 있어서 개인적으로 이게 사실인지 확인은 못해봤습니다.
뭐 맞으니까 이렇게 세일즈 포인트로 내세우는거겠죠?










참고로 건물이 2개가 있는데 하나는 닭갈비 건물이고
여기가 막국수 건물입니다.
포르쉐가 세워져 있는게 보이네요 올ㅋ












내부 모습.
일반적인 막국수집 모습입니다.














메뉴판을 보이게 찍어봤는데 자리 때문에 화각이 저렇게 밖에 안나와서 잘 안보이게 되었군요

일단 막국수 2개랑 녹두전 하나 시켰습니다.












기본적으로 제공되는 찬과 동치미 국물
저는 이게 면수인줄 알고 따라마셨다가 응 동치미 국물이구나 알게 되었습니다.
면수 아닙니다. 육수도 아닙니다. 동치미 국물입니다.










녹두전.
녹두전 맛은 그냥 저냥 SO SO










그리고 나온 막국수.








여기 막국수는 동치미 국물을 이용해서 자기가 물막국수를 먹을지
비빔 막국수를 먹을지 결정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저는 2개를 다 시도해봤습니다.
첨에는 동치미 국물을 약간만 붓고 비빔 막국수로 먹기.











어느 정도 먹었으면 여기에 동치미 국물을 많이 붓고 물막국수로 먹기를 시도 했습니다.
간이 싱거워 질수 있으므로 다대기 양념을 따로 더 줍니다.
그래서 다대기를 풀어넣고












물막국수로 먹어보기

이렇게 자기 취향대로 먹을 수 있는게 맘에 들더군요
맛은 비빔이 더 나았습니다.
그리고 여기 막국수가 제 입맛에 맞더군요. 비빔막국수 맛있네라고 느꼈으니까요
아님 드디어 저도 막국수에 입맛이 들어진 것일지도











가격표.
녹두전과 막국수는 6000원입니다.










카운터와 주방의 모습









대한적십자와 제휴해서 기부활동을 하는거 같네요.
샘밭 막국수는 서울에도 있다고 하니 나중에 서울점도 함 가봐야겠습니다.







(영화) GHOSTBUSTERS가 돌아오다 예술,만화,게임 이것저것


1. 제 인생에 있어서 큰 영향을 준 영화가 바로 GHOSTBUSTERS입니다. (정확히 이야기 해서는 OST)
제가 중2때 MBC에서 GHOSTBUSTERS 애니메이션을 틀어줬었고 꽤 큰 인기를 구가하고 있었습니다.
그리고 학교서 수련회 갔을때 친구녀석이 GHOSTBUSTERS 영화 OST를 가지고 와서 수련회서 인기를 끌었죠.
저도 이후 GHOSTBUSTERS OST를 샀었는데 그게 제 인생에 있어서 첫 음반구매였던 것입니다.
거기다가 GHOSTBUSTERS OST에 유명 POP 스타들이 대거 참여했는데 거기서 AIR SUPPLY와 LAURA BRANIGAN을
알게 되어 그들의 음반도 사고 하는 등의 음악 인생을 본격적으로 열게된 기폭점이 되었기 때문입니다.




2. 이후 GHOSTBUSTERS2는 극장서 실시간으로 보고 (당연 OST도 구매) 해서 좋아하는 영화 프랜차이즈로 남게 되었는데
그 이후 영화가 시리즈로 만들어지지 않고 있다가 리부트 되어서 다시 돌아오게 되었더군요
당연히 이 영화는 꼭 보아야 할 영화가 되었던 것이죠




3. 원래 원작의 인물들이 캐스팅 되서 시리즈가 만들어 질 예정이었지만 이곤 역의 해롤드 래미스가 저 세상으로 가는 등
암초를 만나 기획안이 바뀌게 되어서 여성들이 GHOSTBUSTERS 멤버가 되어 리부트 되게 되었습니다.
여성들은 원작의 캐릭터랑 대구를 이루는데 다음과 같더군요

에린 → 피터
애비 → 레이
홀츠먼 → 이곤
패티 → 윈스턴
케빈 → 제닌

캐릭터 성향도 원작 캐릭터랑 조금 비슷은 합니다. 주연인 4명중 3명만 과학자고 흑인인 패티나 윈스턴은 비과학자 출신이라던가
여자에게 껄떡대기 좋아하던 피터나 얼짱남자 좋아하는 에린이라던가 등등




4. 장의사 차가 GHOSTBUSTERS의 주력 자동차가 되었는데 차종은 캐딜락이더군요.




5. 개인적으로 에린에게 감정이입을 했다기 보다 에린의 처지가 이해가 가는것이
미국서 대학 정교수 테뉴어 받기가 얼마나 힘든데 짤리다니 ㅎㄷㄷ




6. 개인적으로 이 영화가 크게 와 닿은 것은 원작 멤버들이 까메오로 출현을 다 해버려서
그거 찾는 것이 정말 쏠쏠했습니다.

피터역의 빌 머레이는 유령의 존재를 부정하는 교수로
레이먼드 역의 댄 애크로이드는 승차거부하는 택시기사로
제닌 역의 애니 파츠는 호텔 로비 직원으로
윈스턴 역의 어니 허드슨은 안 나오나 했더만 마지막의 패티의 삼촌인 장의사 사장으로 나오더군요
그리고 생각지도 못하게 홀츠먼의 지도교수역으로 시고니 위버가 나옵니다.
시고니 위버도 나올줄은 꿈에도 몰랐는데 이런 식의 배려는 정말 좋더군요.
그리고 고인이 된 이곤역의 해롤드 래미스는 대학교 동상으로 나옵니다.
먹깨비도 나오며
1편이 최종보스인 GOZER도 나오는데 차라리 이 리부트판 최종보스로 다시 GOZER가 나왔으면 더 좋지 
않았을까 하는 아쉬움이 좀 있더군요.



7. 영화 내용 자체는 평이했습니다. 우와 끝내준다도 아니고 그렇다고 별로도 아닌
팝콘 무비로써 딱 좋다 정도.
근데 요즘 관객들은 원하는게 너무 높은데다가
이 영화는 미국서 페미니즘 논란으로 영화 자체 평보다 이상한 것들로 키배가 벌어졌다니 좀 안타깝네요
흥행도 실패했다니 더더욱.
앞으로 영화로써 나오기 힘들거 같으니 그저 묵념을....


 
 









연휴동안 작업한 것들 내가 만든 것 이것저것


1. 연휴라고 해도 방학이라 저는 뭐 일상이랑 똑같은 날들이었는데
아무튼 연휴동안 계획을 수정해서 만든 것은 다음과 같습니다.


2, BMW Z4를 이타샤 하기.
계란소년님도, 잡가스님도 RACING MIKU면 Z4 이렇게 외치시니.
실은 저도 당연히 첨에는 Z4를 생각했지만 저 자동차 데칼링 하는게 보통일이 아니어서 애써 외면했던 건데
다들 저리 외쳐주시니, 또 IDENTITY를 살리자는 측면서 연휴 동안 작업에 들어갔습니다.



3. 현재 굿스마일 레이싱의 대표카는 벤츠 AMG라 AMG를 할까 하다가
RACING MIKU를 2013버전을 기준으로 작업했는데 AMG는 2016년도라 SKIP


4. 똑같은 2013버전으로 Z4를 꾸며야 맞으나 데칼링을 기존 이미지를 써야 하는데 그게 또
제가 만든 3D MIKU랑 비교되는 거 같아 2011버전으로 하기로 했습니다.
각종 사진 자료를 찾아 똑같이 하려 했으나 개인스폰 부터 해서 잘 안보이는 것들이 많아
처음에는 고증에 충실하다가 나중엔 그냥 대충대충
인터넷에는 고해상도 DECAL 자료가 없으니 정말 작업하는데 곤욕을.


5. Z4도 완벽하게 똑같게 할 수는 없었습니다. 버전이 다르더군요. 그래서 저 정도로 하기로


6. 그나마 저건 문도 안열리고 내부 인테리어도 없는 모델이라 UNWRAP 작업이 편했지
아니었으면 정말 MAP 펼치는게 보통 작업이 아니거든요.
그래서 Z4를 하려다 첨엔 포기했던 것이고


7. 기존의 MINI는 SEPANG 버전에 쓰기로 했습니다.
SEPANG 버전에 피아트500으로 할까 제가 좋아하는 MUSTANG으로 할까 고민중이었는데
이렇게 계획이 바뀌게 됨에 따라 SEPANG 버전이 MINI를 물려받는 걸로.

제 차랑 똑같은 걸 3D로 보니 기분이 좀 묘하긴 하네요 ㅎㅎㅎ


덧) 창작 밸리에 올리려다 역시 자동차는 자동차라 자동차 밸리에 올리는 걸로.







1 2 3 4 5 6 7 8 9 10 다음